테슬라 중고 전기차 가격, 평균 30% 급락…업계 최대 낙폭 > 로컬 뉴스

본문 바로가기

로컬 뉴스

테슬라 중고 전기차 가격, 평균 30% 급락…업계 최대 낙폭

페이지 정보

본문

"전기차 브랜드 중 낙폭 가장 커"

2022~2023년형 모델 3세단, 21,000달러~ 36,000달러 사이

[사진 : CNBC 캡쳐]

경제 전문 매체 CNBC는 최근 아이씨카스(iSeeCars) 자동차 시장 조사 기관의 통계를 인용, 중고 전기차 시장에서 테슬라의 평균 가격이 30%에 가까이 하락한 것으로 보고했다.

이는 전체 자동차 브랜드 중 가장 큰 폭의 하락률을 기록한 것이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3월 중고 전기차(EV)의 평균 가격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31.8% 감소한 14,418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일반 중고차 시장의 평균 가격 하락률 3.6%와 비교했을 때 훨씬 큰 폭이다.

특히 테슬라의 중고 EV 가격은 28.9% 하락해,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가 신형 모델의 가격을 공격적으로 인하한 것이 주된 원인으로 분석된다. 또한, 대형 렌터카 회사인 허츠는 올해 초부터 자사가 보유한 테슬라 차량을 대량으로 중고차 시장에 출시하면서 1,186대의 테슬라 EV가 매물로 나왔다. 이 중 대부분은 2022~2023년형 모델 3 세단으로, 가격은 21,000달러에서 36,000달러 사이였다.

CNBC는 이러한 중고 전기차 가격 하락을 자동차 산업 내에서 전기차에 대한 과대광고가 식어가고 있다는 신호로 해석했다. 더불어 전기차에 대한 전반적인 수요 침체와 자동차 회사들의 하이브리드차 집중 투자가 중고 전기차 시장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진단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Login

회원가입
이번호 신문보기 더보기

시카고교차로소개 | 미디어 킷 | 광고문의 | 신문보기 | 관리자에게
Copyright (C) KOREAN MEDIA GROUP All right reserved.
HEAD OFFICE: 3520 Milwaukee Ave. Northbrook, IL 60062
TEL. (847)391-4112 | E-MAIL. kyocharo@joinchicago.com
전자신문 구독신청

Terms & Conditions | Privacy
Copyright © 2023 Kyocharo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팝업레이어 알림